'코요테'가 10살 주인 공격하자 목숨 걸고 끝까지 맞서 싸운 요크셔…

레벨아이콘 오메가
조회 14 추천 0 22.07.31 (일) 21:05

gif보기



지난 23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캐나다 전역을 감동으로 물들인 요크셔테리어 메이시(Macy, 6)와


주인 릴리(Lily, 10)의 이야기를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지난 20일 캐나다 토론토에서 반려견 메이시와 함께 산책하던 릴리는 코요테 한 마리를 만났다.





코요테는 릴리의 발뒤꿈치를 물어뜯었다. 이에 놀란 릴리는 도와달라고 소리를 지르며 도망쳤다.


릴리는 목줄을 잡고 달리다 놓쳤고 이때 메이시는 코요테를 쫓기 시작했다.


이런 메이시의 모습을 본 릴리는 급히 이웃집의 초인종을 누르며 도움을 청했다. 


다행히 이웃은 문을 열고 릴리를 들여보내 줬다.


메이시와 코요테는 물고 물어뜯기며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고통스러워 비명을 지르면서도 코요테가 포기하고 물러날 때까지 계속 짖고 쫓는 메이시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한다. 다행히 얼마 후 코요테는 마을을 떠났다.


이 장면은 릴리의 어머니가 이웃집의 보안 시스템 폐쇄회로(CC)TV 영상을 입수하면서 알려지게 됐다.









메이시는 이날 집중치료실(ICU)로 옮겨졌으며 약 40개의 스테이플로 


상처를 막고 배액관을 고정한 뒤 지난 22일 집으로 돌아왔다.

프로필사진
레벨아이콘 오메가 | 등록된 오늘의 한마디가 없습니다. | SINCE 2018.07.30
게시글 모두보기 +

댓글 작성 (0/1000)

비밀글

0개의 댓글과 0답글이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