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피해자에 "여학생 만졌잖아" 누명씌워…일산 한 초교서 무슨 일이 

레벨아이콘 영표
조회 31 추천 0 24.05.16 (목) 13:00




 

5학년 C(당시 11)군이 동급생 11명에게 집단폭행 당해 부모 A씨가 가해 학생 11명 중 정도가 심한 7명을 고소함


A씨는 사건 다음날 학교 교감인 B씨와 통화를 했는데 교감은 C군이 폭행전 여학생 5명을 성추행했다고함


이후 다시 교감이랑 통화했는데 이 과정에서 성추행 사실을 언급하며 쌍방과실이라며 대안학교로 전학가라고 압박을 줌


부모 A씨는 피해 여학생 부모 5명에게 연락해 사실 여부를 확인했지만 다들 피해사실이 없고 교감이 왜 그러는지 모르겠다고 답함


부모 A씨는 교감을 공갈 협박죄로 고소하고


기자가 교감 입장을 확인하기 위해 수차례 연락했지만 답이 없었음


집단 폭행에 가담해 고소 당한 학생들은 모두 소년 재판을 받았고 사건을 은폐 할려던 담임은 따로 아동학대죄로 형사고소가 진행중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08/0005037657

프로필사진
레벨아이콘 영표 | 등록된 오늘의 한마디가 없습니다. | SINCE 2018.08.06
게시글 모두보기 +

댓글 작성 (0/1000)

비밀글

0개의 댓글과 0답글이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